이번엔 남중국해 '강대강 대치'…中 미사일 쏘자 美 경제제재

작성자
수퍼우먼
작성일
2020-08-27 03:33
조회
487
美, 인공섬 군사기지화 참여
24개 中기업 연루자 입국제한
中선 '항모킬러' 미사일 발사
맞대응 이어지며 긴장 고조



88460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미국과 중국 간 남중국해 갈등의 파고가 최근 잇단 강경 조치 속에 급격히 높아지고 있다. 미국 대선 국면에서 양국이 기싸움에서 밀리지 않겠다는 방침 속에 상대보다 한 단계 더 강한 조치를 내놓고 있는 모습이다.
미 상무부 고위 당국자는 "중국교통건설의 일부 자회사를 포함해 광저우 하이거커뮤니케이션그룹, 중국전자기술그룹, 중국조선그룹 등이 대상"이라면서 "이들 기업이 중국군이 남중국해에서 국제적으로 규탄받는 인공섬을 건설하고 군사 기지화하는 것을 돕는 역할을 했다"고 말했다. 로이터통신은 "이번 제재에 따라 이들 기업에 배송된 미국 제품과 미국 콘텐츠·기술로 해외에서 만든 일부 품목의 판매가 제한을 받을 것"이라며 "판매 허가를 신청할 수 있지만 승인까지 높은 장애물을 극복해야 한다"고 전했다.

국무부는 이와 별도로 남중국해 지역의 매립이나 군사 지역화, 인근 지역 자원 접근 억제에 관여한 중국인에 대한 비자 제한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국무부 고위 당국자는 "이들의 미국 입국이 허용되지 않을 것이며, 직계 가족도 비자 제한을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884600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중국은 제재 발표에 즉각 반발했다. 관영 글로벌타임스는 "미국의 제재가 중국이 남중국해와 무역에서 합법적인 권리를 추구하는 것을 단념시키지 못할 것"이라며 "이번 조치는 사실상 미국 대선을 앞두고 특정 지역에서 반중 감정을 부채질하려는 상징적인 행위"라고 지적했다.

미국은 26일(현지시간) 남중국해 군사 기지화를 위한 전초기지 건설에 참여한 중국 기업과 이에 연루된 인원 등 24개 업체와 개인을 제재한다고 밝혔다. 로이터통신은 미국이 남중국해와 관련해 제재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전했다. 이번 제재는 국무부와 상무부 합동으로 이뤄졌다. 상무부는 중국 국영기업을 제재 대상에 올렸고, 국무부는 연루된 개인에 대한 비자 제한 조치를 관할한다.

미국은 제재 발표 수시간 전에 중국이 실탄 훈련을 진행 중인 남중국해 상공으로 탄도미사일 발사 징후와 궤적을 추적하는 '코브라볼' RC-135S 정찰기를 보내 정찰활동을 벌였다. RC-135S는 일본 오키나와의 가데나 미 공군기지에서 이륙해 대만 바시 해협을 지나 남중국해에 진입하며 정찰을 한 뒤 돌아갔다고 중국 언론은 전했다.

미국의 이러한 조치들은 중국이 남중국해의 민감한 해역에 '항공모함 킬러'라고 불리는 중거리 탄도미사일을 시험 발사하자 맞대응에 나선 것으로 해석된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전날 소식통을 인용해 중국이 미 해군의 항공모함을 타깃으로 삼고 있는 둥펑(DF)-26B 미사일과 둥펑-21D 미사일 등 중거리 탄도미사일을 남중국해를 향해 발사했다고 보도했다. 이들 미사일은 중국 북서부 칭하이와 동부 저장에서 발사돼 하이난과 파라셀 제도 사이에 떨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중국 내륙지방인 칭하이성 미사일 기지에서 발사된 DF-26B의 사거리는 4000㎞ 이상으로, 해상 목표물을 타격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춘 것으로 알려져 있다.

중국이 미국 항공모함을 위협하는 무력시위에 나선 데는 또 다른 배경이 있다.

글로벌타임스에 따르면 25일 미군의 고고도 정찰기 U-2S가 중국이 설정한 비행금지구역에 진입했다. 글로벌타임스는 중국 국방부를 인용해 "군사 훈련을 위해 설정한 비행금지구역에 들어오는 것은 잘못된 판단과 사고를 유발할 수 있다"면서 "미 정찰기의 이번 비행은 도발 행위"라고 비난했다. 우첸 국방부 대변인은 "미 정찰기가 중국 비행금지구역에 진입한 것은 중국군의 실탄 훈련이 진행되는 때였다"면서 "이는 중국군의 정상적인 훈련을 방해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한편 베트남도 중국이 27~29일 실시 중인 해상 실탄 사격 훈련을 비난하고 나섰다. VN익스프레스에 따르면 레티투항 베트남 외교부 대변인은 26일 "중국이 호앙사 군도 해역에서 계속 군사 훈련을 하는 것은 베트남의 주권을 침해하고 남중국해에서 평화와 안정 유지에도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레티투항 대변인은 또 "베트남은 중국이 호앙사 군도에 대한 우리의 주권을 존중해 훈련을 취소하고 유사한 침해 행위를 반복하지 말 것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호앙사 군도파라셀 제도를 베트남이 부르는 명칭이다.

[안두원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0

전체 277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68
비밀글 꿈공방 컬러테라피 워크숍_ 컬러 다이어리 무료 배포 (1)
레츠리부트 | 2022.01.24 | 추천 1 | 조회 57
레츠리부트 2022.01.24 1 57
267
비밀글 노션 (notion) 독서노트 템플릿 _ 꿈공방 북드림 1주년 이벤트 신청자용
주주월드 | 2021.11.19 | 추천 0 | 조회 87
주주월드 2021.11.19 0 87
Re:노션 (notion) 독서노트 템플릿 _ 꿈공방 북드림 1주년 이벤트 신청자용
올리랜드 | 2021.11.20 | 추천 0 | 조회 1210
올리랜드 2021.11.20 0 1210
266
저작권 없는 무료 이미지 사이트 BEST 6 모음
주주월드 | 2021.08.25 | 추천 1 | 조회 2618
주주월드 2021.08.25 1 2618
265
제페토 기초 강의 영상 - 꿈공방 썸머 이벤트 당첨자용
admin123 | 2021.08.11 | 추천 0 | 조회 2372
admin123 2021.08.11 0 2372
264
제페토 왕초보 가이드
admin123 | 2021.07.24 | 추천 1 | 조회 2570
admin123 2021.07.24 1 2570
263
어디서나 때가 되면 피어나고 향기를 멈추디 않는 꽃 처럼
주주월드 | 2021.03.02 | 추천 1 | 조회 1053
주주월드 2021.03.02 1 1053
262
2/10일 내 심장을 강타한 문장 수집 (1)
Esther | 2021.02.10 | 추천 0 | 조회 1053
Esther 2021.02.10 0 1053
261
2/9 글쓰기를 위한 메모
Esther | 2021.02.09 | 추천 0 | 조회 976
Esther 2021.02.09 0 976
260
[Covid 19] 자가 테스트 및 drive thru (1)
바보개미 | 2021.01.15 | 추천 1 | 조회 2100
바보개미 2021.01.15 1 2100
259
[주식 챌린지] 미국주식하기 챌린지 1 (증권계좌 만들기) (1)
바보개미 | 2021.01.14 | 추천 1 | 조회 1441
바보개미 2021.01.14 1 14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