숨막히게 질주한 美기술株 제동…돌발악재 없어 차익실현 무게

작성자
수퍼우먼
작성일
2020-09-04 07:36
조회
486
변동성 커진 美증시 향후 전망

단기상승 부담 숨고르기 차원
알고리즘 매도로 낙폭 확대
"유동성장세 붕괴 서막" 지적도

美폭락에도 코스피1%↓ 선방
개미 1.3조 사들이며 하락막아
4일 개인 순매수 역대 5위



91649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지난 3월 이후 계단식으로 상승했던 뉴욕증시가 3일(현지시간) 예상치 못한 급락세를 보인 뒤 다음날 장 초반 반등세를 나타내자 시장의 해석이 엇갈리고 있다. 지난 6개월여간 지속되어온 상승세가 '호흡 고르기'에 들어간 것이라는 해석이 있는 반면, 급격한 붕괴의 서막을 알리는 이른바 '민스키 모멘트'의 시작이라는 해석이 함께 나오고 있다. '민스키 모멘트'란 경제학자 하이먼 민스키의 '금융불안정 가설'에 따른 이론으로 과도한 부채 확대에 기댄 경기 호황이 끝난 뒤에 부채 상환 능력이 악화돼 금융시스템이 붕괴되는 시점을 뜻한다. 건전한 조정론으로 보는 견해는 일부 종목들이 심리적 저항선까지 올랐다는 점을 근거로 든다. 나스닥이 지난 2일 사상 처음으로 1만2000을 뚫는 등 부담스러울 정도로 단기간에 상승했기 때문이다.

이날 주가가 하락한 종목들은 애플, 테슬라, 아마존, 넷플릭스, 알파벳, 엔비디아, 줌 등 그간 상승장을 주도했던 정보기술(IT) 관련 기업들이다.



특히 애플과 테슬라는 지난 8월 말 액면분할을 전후해 투자자들이 몰려서 과도하게 올랐다는 지적이 많았다. 이날 폭락세는 일정 수준 이상으로 오른 종목들에 대한 알고리즘 매도가 자동적으로 이뤄진 영향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반면 크루즈선 업체인 카니발, 노르웨이크루즈 등은 이날 폭락장에서 각각 5.2%, 3.8% 올랐다. 유나이티드항공, 부킹홀딩스가 각각 1.4%, 0.2% 오르는 등 항공·여행주들은 반대 모습을 보였다. 투자자들이 과도하게 오른 종목에서 차익 실현에 나서고, 저평가됐거나 경기 회복에 따른 상승 기대감이 있는 종목들은 매입에 나선 것이다.

이런 이유로 이날 하루 급락장세가 '민스키 모멘트'가 될 것으로 보기에는 이르다는 해석이 많았다. 증시 상승의 최대 동력이 됐던 미국 연방준비제도(Fed)가 기조 변화를 특별히 시사한 적이 없고 악재가 될 경제 통계 발표가 없었던 점도 이런 해석에 무게를 싣고 있다.



하지만 가을을 맞아 코로나19 사태가 다시 확산되고 투자자들 사이에 불안감이 팽배해지기 시작하면 예측할 수 없는 방향으로 시장이 움직일 가능성을 배제하기 어렵다. 알리안츠의 수석이코노미스트인 모하메드 엘에리언은 CNBC에 "펀더멘털(실물경제 상황)을 고려하면 추가로 10% 떨어지는 것은 어려운 일이 아니다"고 말했다.

미국 증시에서 월가의 공포지수로 불리는 시카고옵션거래소(CBOE) 변동성지수(VIX)는 이날 하루 26% 상승해 33.6까지 올라갔다. 이 지수는 코로나19 사태 초기에 82까지 올라갔다가 이후 점점 안정됐고 8월 이후에는 줄곧 20대 초반에 머물렀다.

나스닥 급락은 국내 증시에도 영향을 미쳤지만 개미들이 공격적으로 지수 받치기에 나서며 낙폭은 예상보다 심하지 않았다. 4일 코스피는 1.2% 하락한 2368.25로 장을 마감했다. 코스닥 지수는 866.04로 0.9% 떨어졌다.

이날 장 초반 지수가 급락하자 개인투자자들의 매수세가 대거 몰려들었다.



개인투자자는 이날 하루에만 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에서 각각 1조2854억원, 2241억원을 순매수했다. 거래소에 따르면 1조2854억원이란 규모는 유가증권시장 일별 개인투자자 순매수 대금 기준 역대 5위에 이른다.

지난달 31일부터 4일까지 일주일간 외국인은 2조1190억원을 순매도했으나 개인투자자가 3조3802억원을 순매수하며 지수를 방어했다. 종목별로는 증시 상승을 이끌어왔던 BBIG(전기차 배터리·바이오·인터넷·게임)주가 대부분 하락했다. 테슬라의 급락으로 인해 LG화학과 삼성SDI 등 국내 배터리 주요 업체의 주가도 3%가량 빠졌고 삼성바이오로직스는 0.8%, 엔씨소프트는 2.6% 하락했다.

변준호 유진투자증권 리서치센터장은 "미국 내 협의통화(M1) 통화량이 작년 대비 30%를 넘는 등 유동성이 어마어마하게 풀렸고 이 같은 기조가 유지될 것으로 보여 상승 추세가 바뀐 것은 아니다"며 "오히려 나스닥의 이런 단기 조정이 더 오를 수 있는 에너지를 비축하는 것이고 국내 증시에도 긍정적"이라고 말했다.



반면 추이를 잘 살펴야 한다는 시각도 있다.

김학균 신영증권 리서치센터장은 "일단 국내 증시는 개인 매수에 힘입어 단기 조정에 그치겠지만 급락이 몇 번 반복되면 국내 개인들의 분위기도 바뀔 가능성이 있다"고 분석했다.

[뉴욕 = 박용범 특파원 / 서울 = 우제윤 기자]

https://m.mk.co.kr/news/stock/view/2020/09/916499/

전체 0

전체 277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68
비밀글 꿈공방 컬러테라피 워크숍_ 컬러 다이어리 무료 배포 (1)
레츠리부트 | 2022.01.24 | 추천 1 | 조회 57
레츠리부트 2022.01.24 1 57
267
비밀글 노션 (notion) 독서노트 템플릿 _ 꿈공방 북드림 1주년 이벤트 신청자용
주주월드 | 2021.11.19 | 추천 0 | 조회 87
주주월드 2021.11.19 0 87
Re:노션 (notion) 독서노트 템플릿 _ 꿈공방 북드림 1주년 이벤트 신청자용
올리랜드 | 2021.11.20 | 추천 0 | 조회 1024
올리랜드 2021.11.20 0 1024
266
저작권 없는 무료 이미지 사이트 BEST 6 모음
주주월드 | 2021.08.25 | 추천 1 | 조회 2253
주주월드 2021.08.25 1 2253
265
제페토 기초 강의 영상 - 꿈공방 썸머 이벤트 당첨자용
admin123 | 2021.08.11 | 추천 0 | 조회 2111
admin123 2021.08.11 0 2111
264
제페토 왕초보 가이드
admin123 | 2021.07.24 | 추천 1 | 조회 2282
admin123 2021.07.24 1 2282
263
어디서나 때가 되면 피어나고 향기를 멈추디 않는 꽃 처럼
주주월드 | 2021.03.02 | 추천 1 | 조회 909
주주월드 2021.03.02 1 909
262
2/10일 내 심장을 강타한 문장 수집 (1)
Esther | 2021.02.10 | 추천 0 | 조회 897
Esther 2021.02.10 0 897
261
2/9 글쓰기를 위한 메모
Esther | 2021.02.09 | 추천 0 | 조회 766
Esther 2021.02.09 0 766
260
[Covid 19] 자가 테스트 및 drive thru (1)
바보개미 | 2021.01.15 | 추천 1 | 조회 1818
바보개미 2021.01.15 1 1818
259
[주식 챌린지] 미국주식하기 챌린지 1 (증권계좌 만들기) (1)
바보개미 | 2021.01.14 | 추천 1 | 조회 1194
바보개미 2021.01.14 1 1194